• 한국어
  • English
  • 简体中文
회사소개 고객센터 |
韓國歷代文集叢書 | 한국역대문집총서
  한국문화의 총결집, 한류(韓流)의 소스(Source) 한국 역대 주요 인물 3,500여 명의 문집을 엮은 한국판 사고전서(四庫全書) 《한국역대문집총서(韓國歷代文集叢書)》는 한국 고대(신라)부터 근대(일제강점기)까지 주요 인물 3,500여 명의 문집(文集)을 3,000책으로 엮은 자료이다. 한국의 역사와 문화를 접하는데 여러 자료들이 이용되고 있지만, 그 자료의 절대적인 근원은 문집에 있다. 특히 《한국역대문집총서》에는 이제까지 공개되지 못했던 자료의 80% 정도가 실려 있어 그 양과 가치에서 타의추종의 불허한다. 한국 역사문화의 연구에서 가장 기본적인 자료이다.  《한국역대문집총서》는 단순히 한국학 연구의 기초자료로서 뿐만 아니라, 한류를 이끌어 갈 한국문화 콘텐츠의 보고(寶庫)이다. 각 문집에 실려 있는 다양한 역사적 사건ㆍ문학ㆍ예술ㆍ외교ㆍ잡학 등의 무궁무진한 내용들은 한국문화의 스토리텔링을 위한, 세계 속에 한류(韓流)를 이끌기 위한 콘텐츠들이다. 이 총서는 세계의 한국학 연구자는 물론, 문화 관계자들에게 한류 문화의 원천 소스(Source)를 보다 쉽게 제공하고 있어 한국학의 발전에 중요한 토대를 마련하였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가진다.
韓國文集叢刊 | 한국문집총간
《한국문집총간》은 고전번역과 국학연구의 기초자료 제공을 목적으로 1910년 이전까지 생존했던 우리나라 주요 인물들의 문집을 체계적으로 수집 · 정리하고 표점을 더하여 정편 350집, 속편 150집, 총 500집으로 간행하였음.
韓國地理風俗誌叢書 | 한국지리풍속지총서
《한국지리풍속지총서(韓國地理風俗誌叢書)》는 한말부터 1945년 사이에 발간된 우리나라의 지리ㆍ풍속ㆍ역사에 관련된 466여 종의 중요 서적들을 400책으로 결집한 것이다. 이 총서에는 각 지방의 명승고적과 지방행정에 관한 중요한 자료와 사진ㆍ통계들이 수록되어 있다. 특히 각 지역의 유지들과 명사들에 의해 편찬된 ‘지방지’와 ‘지리지’, 그리고 조선총독부를 비롯해 일제 행정기관에서 근대적인 방법론에 입각한 한국의 지리ㆍ풍속ㆍ역사들에 관한 조사자료는 현재의 한국을 이해하는데 있어 가장 적실한 자료이기도 하다. 물론 일제의 이러한 조사는 한국을 통치하기 위한 ‘지식’을 얻기 위한 것임은 말할 필요가 없다. 그러나 비록 그것이 일제 통치의 산물이라 하더라도 한국학 연구의 중요자료로서 근현대 한국역사를 해명하는데 없어서는 안될 중요한 사실들을 많이 담고 있다. 이 총서에는 남한뿐만 아니라 북한지역에 관한 중요한 많은 문헌들을 포함하고 있어 북한연구에도 큰 역할을 할 것이라 생각된다.
韓日關係史料集成 | 한일관계사료집성
2000년 한ㆍ일 관계사의 역사적 규명을 위한 기초자료 《삼국사기(三國史記)》. 《삼국유사(三國遺事)》, 《고려사(高麗史)》, 《고려사절요(高麗史節要)》, 《조선왕조실록(朝鮮王朝實錄)》 등에 수록된 약 20,000건의 한일관계 사료를 수집ㆍ정리하여 번역한 최고의 한일관계사료집 최근 한ㆍ일 관계가 빈번해지고 양국 간의 현안문제가 누적됨에 따라 과거 한ㆍ일 관계사의 역사적인 규명이 더욱 절실해지고 있다. 두 나라 사이에 화해를 도모하고 미래지향적 동반자 관계를 정립하기 위해서는 지나온 과거에 대한 역사적 성찰이 중요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2000년간 지속된 한ㆍ일 관계사를 해명하기 위해서는 그 기초가 되는 역사자료 곧 ‘한ㆍ일 관계 사료(史料)’의 수집과 정리, 그리고 번역이 무엇보다 선행되어져야 한다. 이 책은 고대부터 근대 개항기에 이르기까지 약 2000년간의 한ㆍ일관계 및 일본ㆍ유구(琉球) 관련 주요 기사를 수집ㆍ정리하여 번역한 사료집(史料集)이다. 한일관계사를 오랫동안 연구해온 강원대학교 손승철 교수가 1980년대 초반부터 20여년에 걸쳐 한국사의 기본사료인 《삼국사기(三國史記)》. 《삼국유사(三國遺事)》, 《고려사(高麗史)》, 《고려사절요(高麗史節要)》, 《조선왕조실록(朝鮮王朝實錄)》 등에 수록된 약 20,000건의 한일관계 기사를 집대성하여, 그것을 연대순으로 정리하였다. 번역문과 원문자료 29권과 연표와 색인 3권 등 총 32권으로 구성되었다. 《한일관계사료집성》에 수록한 기사현황은 《삼국사기》 91건, 《삼국유사》 15건, 《고려사》 687건, 《고려사절요》 581건, 《조선왕조실록》 18,543건 등 총 19,543건이다. 이들 자료 속의 기사는 하나하나가 한일관계의 살아있는 기록이며, 과거 2천년간 한일관계의 현안이 무엇이었던가를 알 수 있게 해준다. 수록 내용 (권호 정보) * 전체 32권 1권. 三國史記ㆍ三國遺事ㆍ高麗史 2권. 高麗史·高麗史節要 3권 太祖1年(1392) ~ 世宗3年(1421) 4권. 世宗4年(1422) ~ 世宗19年(1437) 5권. 世宗20年(1438) ~ 文宗卽位年(1450) 6권. 文宗1年(1451) ~ 世祖14年(1468) 7권. 睿宗卽位年(1468) ~ 成宗10년(1479) 8권. 成宗1年(1480) ~ 成宗22年(1491) 9권. 成宗23年(1492) ~ 中宗3年(1508) 10권. 中宗4年(1509) ~ 中宗11年(1516) 11권. 中宗12年(1517) ~ 中宗25年(1530) 12권. 中宗26年(1531) ~ 明宗3年(1548) 13권. 明宗4年(1549) ~ 明宗22年(1567) 14권. 宣祖卽位年(1567) 12月 ~ 宣祖25年(1592) 8月 15권. 宣祖25年(1592) 9月 ~ 宣祖26年(1593) 2月 16권. 宣祖26年(1593) 2月 ~ 宣祖26年(1593) 6月 17권. 宣祖26年(1593) 6月 ~ 宣祖26年(1593) 閏11月 18권. 宣祖26年(1593) 12月 ~ 宣祖27年(1594) 8月 19권. 宣祖27年(1594) 8月 ~ 宣祖28年(1595) 5月 20권. 宣祖28年(1595) 6月 ~ 宣祖29年(1596) 4月 21권. 宣祖29年(1596) 4月 ~ 宣祖29年(1596) 12月 22권. 宣祖30年(1597) 1月 ~ 宣祖30年(1597) 8月 23권. 宣祖30年(1597) 9月 ~ 宣祖31年(1598) 4月 24권. 宣祖31年(1598) 5月 ~ 宣祖32年(1599) 3月 25권. 宣祖32年(1599) 4月 ~ 宣祖33年(1600) 12月 26권. 宣祖34年(1601) 1月 ~ 宣祖40年(1607) 9月 27권. 宣祖修正14年(1581) ~ 光海君15年(1623) 28권. 仁祖1年(1623) ~ 肅宗31年(1705) 29권. 肅宗33年(1707) ~ 哲宗12年(1861) 30권. 記事年表 索引集(B.C.50~1491) 31권. 記事年表 索引集(1492~1593) 32권. 記事年表 索引集(1594~1861)
국역『고려사』
동아대 석당학술원에서 2011년 완역된 국역 고려사는 고려시대 전분야에 걸친 선조들의 생활상이 생생하게 기록되어 있어 역사 분야는 물론 고려의 시대상 전반을 알 수 있는 사료이다. 원문의 틀린 글자를 바로잡았으며 고려사 연구성과들이 풍부한 주석으로 추가되었다.
한국학 DB 서비스는 기관회원에 최적화된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습니다. 서비스 가입 신청을 하시면 서비스 계약 및 이용에 대한 자세한 안내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